> 사회문화 > 대전충청세종
대전도시철도, 잠자는 교통카드 잔액 모아 이웃사랑 실천-「대전도시철도 고객」이름으로 105만원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 -
이종구 기자  |  ljg1126@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2.13  06:37:0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땅을 파고 여기저기 발품을 팔아도 백원짜리 하나 발견하기 어려운 세상인데 잠자는 교통카드를 모으면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도울 수 있다(?) 바로 대전도시철도에서 생긴 일이다.

대전도시철도공사는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제안으로 22개역 역무실 앞에 ‘한꿈이카드 모금함’을 설치하고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모인 현금 및 선불교통카드 잔액 총 1,055,572원을 「대전도시철도 고객」의 이름으로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대전도시철도공사 조광래 고객운수팀장은 “행사를 진행하면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과 어려운 경제 환경속에서도 시민들의 따스한 온정이 느껴졌다”며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한 모금으로 소외계층을 위한 나눔문화가 활성화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종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함께하는 사람들정보안내독자투고후원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광역시 중구 동서대로1388(목동)  |  대표전화 : 042)253-6933  |  팩스 : 042)253-6934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대전 아 00156  |  등록연월일 : 2013.8.7  |  발행·편집인 : 채재학
이메일 : hbmnews24@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채재학
Copyright © 2013 학부모뉴스24.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