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행정
조승래 국회의원, "대학 안전사고 5년간 31,260건"- 전체 344개교 중 안전관리 전담부서 설치 대학 14% -
이종구 기자  |  ljg1126@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10  07:16:3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조승래 국회의원

2014년 이후 대학에서 연평균 6천여 건의 안전사고가 발생하고 있지만 안전관리 전담부서를 설치한 대학은 14%에 불과한 것으로 밝혀졌다.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조승래 의원(대전 유성구갑)이 교육부에서 제출받은 대학안전관리 실태조사 결과에 따르면 2014년부터 2018년까지 5년간 전국 344개 대학에서 총 31,260건의 안전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고 유형별로 학교행사 및 학교 내 부상 등 생활사고가 27,758건, 88.8%로 전체 사고의 대부분을 차지했다. 연구실사고는 2014년 134건에서 2018년 258건으로 두 배 가까이 증가했고, 교통사고도 같은 기간 191건에서 262건으로 대폭 늘어났다.

대학의 안전관리 체계는 전반적으로 미흡한 것으로 드러났다. 안전관리 전담부서를 설치한 대학은 14%(49개교)였고, 자체 규정을 마련한 대학도 15%(51개교)에 그쳤다. 28.6%의 대학이 1명의 전담인력을 두고 있었고 22.4%는 2~3명만 두고 있어 절반 이상의 대학이 3명 이하의 인력에게 안전관리를 맡기고 있었다.

조승래 의원은 “교육의 질을 향상하기 위해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는 것도 중요하다”며 “대학의 안전관리 체계를 점검하고 안전을 보장하기 위한 근본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끝)

 

 

이종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함께하는 사람들정보안내독자투고후원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00-160 대전광역시 동구 대전천동로 596(중동)  |  대표전화 : 042)253-6933  |  팩스 : 042)253-6934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대전 아 00156  |  등록연월일 : 2013.8.7  |  발행·편집인 : 채재학
이메일 : hbmnews24@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채재학
Copyright © 2013 학부모뉴스24.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