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문화 > 서울강원
올해는 아주 특별한 한가위 “고맙습니다”
이종구 기자  |  ljg1126@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11  08:45:02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한가위가 다가오는 가운데 아주 특별한 나눔을 실천하는 비영리 자생봉사단체 (사) ‘이웃이 눈길을 끌고 있다.

수혜자와 사진을 안 찍기를 실천하는 (사)이웃은 9월 10일 오전 홍천군 10개읍․면 이웃에게 맞춤형 한가위 물품을 준비하여 이학석 부이사장, 이만우․황점례․이인희․김효근․장정근 이사 등이 직접 배달에 나섰다.

이 번 물품은 추석과 가정에 필요한 햅쌀 4kg,고기류,떡과 생활필수품 등 약 300만원 상당의 꾸러미 선물세트로 구성하여 지난 2년간 (사)이웃이 연탄을 배달한 독거어르신 가구 중 복지사각지대 가정과 한부모가구 자녀 장학생 가정 등 40가구에 240여명의 회원과 후원자들의 사랑이 담긴 꾸러미 명절세트가 배달됐다.

한가위 명절 꾸러미세트를 받은 한부모가정 A씨(남․두촌면)는 집수리와 장학금 전달 등으로 얼굴을 익힌 전상범 감사에게 “올해는 처음으로 햅쌀로 추석을 맞게 되어 정말 감사하다. 고기도 딸아이들과 함께 맛있게 잘 먹겠다”고 전화가 왔고, B씨(여․홍천읍)는 “매월 장학금을 주시는 것 만으로도 감사한데 뜻밖에 명절까지 챙겨주셔서 고맙고 아이들과 더 열심히 살도록 노력하겠다”고 문자로 고마움을 표했다.

연탄을 배달받았던 독거어르신 C씨(여․내면)와 복지사각지대 이웃인 D씨(남․북방면)도 “잘 먹겠다. 자식도 안 챙겨주는데 봉사단체인 이웃에서 이렇게 세심하게 챙겨줘서 눈물이 난다”며 감사의 뜻을 전해왔다.

박학천 이사장은 “(사)이웃 240여명 회원과 후원자님들의 정성으로 비록 40가정이지만 연탄배달가구와 한부모 장학생가구에 따뜻한 명절을 보내실 수 있도록 전달하게 되어 푸근하고 회원들께 감사하다”며 “모든 봉사자와 이웃들이 행복한 한가위를 맞이하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종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신문사소개함께하는 사람들정보안내독자투고후원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00-160 대전광역시 동구 대전천동로 596(중동)  |  대표전화 : 042)253-6933  |  팩스 : 042)253-6934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대전 아 00156  |  등록연월일 : 2013.8.7  |  발행·편집인 : 채재학
이메일 : hbmnews24@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채재학
Copyright © 2013 학부모뉴스24.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