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게시판 > 독자란
앞으로 똑같이 걷고 있어요
따뜻한하루  |  letter@onday.or.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3.12  10:50:4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엄마 게와 아기 게'로 알려진 이솝우화 내용입니다.

해변에서 엄마 게와 아기 게가 산책하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아기 게가 앞으로 똑바로 걷지 않고
옆으로 걷고 있는 것이 아니겠습니까?

엄마 게가 아기 게에게 타이르면서 말했습니다.
"아가야. 옆으로 삐뚤게 걷지 말고
엄마처럼 앞으로 똑바로 걸어보렴."

아기 게는 엄마의 걷는 모습을 보더니
또 옆으로 걷기 시작했습니다.

엄마 게는 아기 게에게 화가 나서 다시 말했습니다.
"아가야. 엄마처럼 똑바로 앞으로 걸어보라니까.
왜 자꾸 삐뚤게 옆으로 걷는 거니?"

그러자 아기 게가 대답했습니다.
"엄마. 나는 엄마와 똑같이 걷고 있어요.
바닥에 찍힌 발자국은 우리 둘 다 옆으로
이어져 있잖아요."

아프리카의 성자 슈바이처 박사는 자녀 교육에서
가장 중요한 것 3가지는 첫째도 본보기, 둘째도 본보기,
셋째도 본보기라고 말했습니다.

언행이 일치하지 않는 부모의 잔소리는
오히려 자녀에게 해가 되는
안 좋은 교육방법입니다.

자녀들은 부모의 잔소리로 자라는 것이 아니라
부모의 등 뒤에서 부모의 삶을 보고 자랍니다.

# 오늘의 명언
아이들에게는 꾸지람보다는 좋은 본보기가 더 절실하게 필요하다.
- J. 주베르 -

 

따뜻한하루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함께하는 사람들정보안내독자투고후원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300-160 대전광역시 동구 대전천동로 596(중동)  |  대표전화 : 042)253-6933  |  팩스 : 042)253-6934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대전 아 00156  |  등록연월일 : 2013.8.7  |  발행·편집인 : 채재학
이메일 : hbmnews24@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채재학
Copyright © 2013 학부모뉴스24. All rights reserved.